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include/header_bbs.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opt/php/lib/php')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 동천주간단기보호센터 :+: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사진영상자료실
 고충상담실
 
 
 

작성자 reshome
작성일 2013-06-10 15:42:02
분류
제목 숲·웃음·명상…부교감 신경 자극해 NK세포 힘 키운다
내용

  

거짓 웃음도 열심히 웃고 명상으로 스트레스 줄여야

우리 몸에선 매일 3000개~1만개의 암세포가 만들어지지만 누구나 암에 걸리진 않는다. NK(natural killer·자연살해)세포 같은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감시하고 파괴하기 때문이다. 이 면역세포의 힘을 면역력이라고 한다. 면역력의 정도를 가늠하는 방법 중의 하나가 NK세포의 수와 활성도를 측정하는 것이다.  

NK세포는 주로 면역 기능을 담당하는 백혈구의 한 종류다. 혈액 속에서 떠다니다가 암세포를 만나면 들러붙어 퍼포린 같은 단백질을 뿜어 터트려 죽인다. 암 재발에 가장 중요한 구실이 되는 암줄기세포까지 제거한다. 건강한 사람에게는 50억~1000억 개가 있는데, 암 환자는 NK세포의 수와 활성도가 건강한 사람에 크게 못 미친다. 울산대 의대 김헌식 교수는 "암 재발을 막고 건강을 되찾기 위해서는 NK세포의 활성도를 높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일상 생활에서 NK세포의 힘을 키울 수 있는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고려대 연구 결과) 숲생활 전 NK세포 숫자 319개/㎣→ 숲생활 1주차 363개/㎣→숲생활 2주차 445개/㎣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 (고려대 연구 결과) 숲생활 전 NK세포 숫자 319개/㎣→ 숲생활 1주차 363개/㎣→숲생활 2주차 445개/㎣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숲으로 가자  

숲에 많은 피톤치트, 음이온과 자연의 소리·색감은 우리 몸을 이완하는 부교감신경을 자극해서 NK세포의 활동을 활발하게 만든다. 고대안암병원 통합의학센터 이성재 교수는 "맑은 공기에는 산소 함유량이 높아 면역세포의 힘을 키워준다"며 "숲에 가 있기만 해도 치유효과가 생기는 것"이라고 말했다.  

고대안암병원 통합의학센터와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연구팀이 유방암 치료 후 회복 단계에 있는 도시거주 환자 12명을 2주간 숲에 머물게 하며 NK세포의 변화를 살폈더니, 그 수가 숲에 가기 직전 319개/㎣에서 숲생활 1주차에 363개/㎣, 숲생활 2주차에 445개/㎣로 늘었다. 일상에 복귀한 뒤에도 NK세포 수는 362개/㎣(복귀 1주차), 372개/㎣(2주차)로 숲에 가기 전보다 많았다. NK세포의 활성도를 보여주는 퍼포린, 그랜자임(NK세포가 일할 때 분비하는 단백질)의 농도도 2배 이상이 됐다.  

(미국 로마린다大 연구) 코믹 영상 보기 전 NK세포 활성도 24%→1시간 본 뒤 NK세포 활성도 39%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 (미국 로마린다大 연구) 코믹 영상 보기 전 NK세포 활성도 24%→1시간 본 뒤 NK세포 활성도 39%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틈나는 대로 웃자  

부산대병원 통합의학센터 김진목 교수는 "소리내지 않고 입꼬리만 올리는 거짓 웃음 조차도 부교감신경을 자극해 NK세포를 활성화시킨다"며 "크게 웃을수록 폐활량이 늘어 더 좋다"고 말했다. 미국 로마린다대학 리 버크 교수팀이 코믹 영상을 1시간 보여주기 전후에 NK세포 활성도를 살폈더니, 24%에서 39%로 상승했다. 난치병으로 알려진 강직성 척추염을 웃음으로 고쳤다는 노먼 커즌스 미국 새터데이리뷰 편집장의 사례 등 웃음의 면역 효과 사례는 수도 없이 많다. 하지만 웃음이 좋다는 것을 알면서도 실천하기 어렵다. 김진목 교수는 "'문고리를 잡을 때마다 웃는다' '차가 신호등에 걸릴 때마다 웃는다' 같은 상황별 규칙을 만들어놓고 웃는 연습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말했다.

 

(미국 로욜라大 연구) 명상 전 NK세포 활성수치 60→ 숲 명상 8주차 NK세포 활성수치 100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 (미국 로욜라大 연구) 명상 전 NK세포 활성수치 60→ 숲 명상 8주차 NK세포 활성수치 100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하루 5분씩이라도 명상하라  

명상을 하면 스트레스가 감소한다. 부교감신경이 자극되고 뇌파의 변화로 피속의 면역활성물질이 늘어서 NK세포의 힘이 세진다. 미국 로욜라대학 린다 야누세크 교수팀이 8주간 명상을 시킨 사람의 혈액을 검사했더니 NK세포 활성 수치가 60에서 100으로 올라갔다. 김헌식 교수는 "암세포 6개를 죽일 수 있던 NK세포가 명상 후 10개를 죽이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명상을 어려워하지 말자. 버스를 탔을 때도 가능하다. 암 재발에 대한 걱정이 될 때 아이스크림이 녹듯 암세포가 사라지는 이미지를 떠올려보자.

 

(스웨덴 고텐버그大 연구) 평상시 유방암 환자 NK세포 활성도 50% 미만→마사지한 뒤 70%대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 (스웨덴 고텐버그大 연구) 평상시 유방암 환자 NK세포 활성도 50% 미만→마사지한 뒤 70%대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자기 몸을 부드럽게 마사지하기

 

마사지를 하면 몸이 이완돼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되고, 혈액과 림프 순환이 원활해져 NK세포가 몸 구석구석에서 활약하게 된다. 스웨덴 고텐버그대학 연구팀이 유방암 환자를 마사지 여부로 나눠 NK세포의 활성도를 비교했는데, 마사지 그룹은 70%대, 마사지를 안 한 그룹은 50%에도 못 미쳤다. 김진목 교수는 "타인의 손에 마사지를 받는 게 가장 좋지만 스스로 몸을 주물러도 좋다"며 "다만 암 환자는 림프절을 깊게 자극하지 말고 신체 말단에서 몸통 부위로 가볍게 몸을 쓸어올리는 정도가 적당하다"고 말했다.  

◇요가·태극권도 효과  

요가·태극권을 해도 NK세포 움직임이 활발해진다. 반신욕, 족욕으로 체온을 높여도 좋다. 유산균발효식품과 현미, 클로렐라를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김진목 교수는 "평소보다 칼로리를 40% 줄여 먹어도 NK세포의 활성도가 높아진다"며 "칼로리가 적은 채소와 식물성 단백질 위주로 해 영양 균형을 맞춰 먹으라"고 말했다.


분류 :    Total : 70 (1/1)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동천휴 직원채용 baek80 2018-12-05 3742
69
칫솔의 몰바른 관리법 reshome 2014-05-28 5390
68
잘놀고 잘살기위한 5가지 전략 reshome 2014-04-22 5412
67
방울토마토의 효능 reshome 2014-03-28 5415
66
환경호르몬으로 부터 가족을 지키는 50가지 방법 reshome 2014-01-22 5682
65
[현대 동의보감] 겨울철 몸에 좋은 음식 송원철 2014-01-21 5000
64
100세이상 건강하게 살 수 있는 생활습관 6가지 reshome 2013-10-02 4424
63
가을철 건강관리법 김진영 2013-08-30 4522
->
숲·웃음·명상…부교감 신경 자극해 NK세포 힘 키운다 reshome 2013-06-10 4537
61
오토캠핑을 위한 캠핑장 reshome 2013-05-15 4954
60
아이와 가볼만한 나들이 장소 reshome 2013-04-30 4982
59
환절기 건강관리법 김진영 2013-04-02 4958
58
노년되기전 운동하라-치매예방에 큰 효과 해피동천 2013-03-21 4373
57
폭설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7] 김진영 2012-12-05 4885
56
날씨가 추워질 때 건강을 지키는 세가지 방법! [24] 김진영 2012-11-14 4483
55
환절기 건강관리방법 [101] 김진영 2012-10-09 4705
54
태풍 국민행동요령 [131] 관리자 2012-08-28 4867
53
패닉의 이해 [637] 오정아 2011-04-05 6813
52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5탄 [759] 오정아 2010-12-09 8040
51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4탄 [63] 오정아 2010-11-09 5192
50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3탄 [79] 오정아 2010-09-08 5076
49
장애인복지관협회 온(溫)누리 사업 실시 [63] 해피동천 2010-09-02 5105
48
장애인과 함께하는 에티켓 100가지 -- 2탄 [62] 김남미 2010-08-23 4778
47
발달장애인의 가정 지도법 [61] 오정아 2010-08-18 4767
46
장애인과 함께하는 에티켓 100가지--1탄 [63] 김남미 2010-08-17 4939
45
복지부, 장애인연금 공식 홈페이지 오픈 [111] 해피동천 2010-07-30 5213
44
과일이 보약이 되는 12가지 방법 [63] 해피동천 2010-06-30 5098
43
식중독 예방 8가지 생활수칙 [82] 해피동천 2010-05-28 5025
42
고령사회를 지혜롭게 사는 10계명 해피동천 2010-05-11 5037
41
행복한 사랑 [17] 임상묵 2010-03-26 4799
40
행복을 전하는 글 [16] 임상묵 2010-03-26 4695
39
촉촉한 봄비로 마중나온 3월 [16] 임상묵 2010-03-26 4656
38
중년의 의미 [32] 임상묵 2010-03-26 4714
37
좋아서 좋은 사람 [106] 임상묵 2010-03-26 4713
36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 [32] 임상묵 2010-03-26 4366
35
성공한 사람보다 소중한 사람이 되게 하소서 [62] 임상묵 2010-03-26 4421
34
삶이란 선택의 연속입니다. [16] 임상묵 2010-03-26 4479
33
내 가슴이 허락한 단 한 사람 [16] 임상묵 2010-03-26 4418
32
법정스님 무소유 [17] 임상묵 2010-03-08 4704
31
차라리 숨이 막혀 죽도록 사랑하자 [22] 임상묵 2010-02-23 4892
30
어제도 오늘처럼 [15] 임상묵 2010-02-23 4745
29
머뭇거리기에는 인생이 너무나 짧습니다. [16] 임상묵 2010-02-23 4869
28
따스한 약속 [16] 임상묵 2010-02-23 4391
27
그대가 있어 난 행복합니다. [16] 임상묵 2010-02-23 4371
26
중증장애인시설 하늘채 입주 모집 [16] 해피동천 2010-02-11 5115
25
할머니의 차한잔.. [17] 김남미 2010-02-03 4692
24
새날의 태양 [16] 임상묵 2010-01-03 4415
23
한해를 보내면서 올리는 기도 [16] 임상묵 2010-01-03 4533
22
하나 된 사랑, 하나 된 인연 [105] 임상묵 2010-01-03 4614
21
그대 마음이 내 마음이니까요 [16] 임상묵 2010-01-03 4347
20
사는게 너무 힘들어 두손들고 싶을때 [106] 임상묵 2009-11-15 4903
19
잘살았다. 가슴이 시키는대로 [71] 임상묵 2009-11-15 2914
18
비누 없이 물로만 손 씻으면 '손 세균 더 많아지기만' [16] 1짱 2009-11-12 3282
17
CJ제일제당, 호떡믹스 자진 회수 [62] 해피동천 2009-11-04 3357
16
9월을 바라보며 임상묵 2009-09-26 7715
15
마음이 행복해지는글 [44] 임상묵 2009-09-09 3350
14
신종플루 홍보포스터입니다. [84] 임상묵 2009-08-28 3433
13
신종플루 잡지광고입니다. [16] 임상묵 2009-08-28 3016
12
신종플루 리플렛입니다. [16] 임상묵 2009-08-28 3263
11
신종인플루엔자 예방수칙입니다. [32] 임상묵 2009-08-28 3009
10
서울시,전국 최초로‘장애인 생활시설 입소에서 사회정착까지’.. [16] 해피동천 2009-08-18 3074
9
장마철 건강관리 해피동천 2009-07-14 3369
8
사랑에 빠졌을 때만큼 [16] 임상묵 2009-07-09 3445
7
비가 내리지 않는 하늘은 없다 [16] 임상묵 2009-07-09 2931
6
우리가 눈물을 흘리는 이유 [16] 임상묵 2009-07-09 3199
5
북두칠성 [42] 임상묵 2009-07-09 2856
4
행복할수 있을때 [1] 임상묵 2009-06-02 3302
3
당신의 마음바구니에는 [16] 임상묵 2009-06-02 3265
2
직장생활 잘하는 20가지 방법 [23] 해피동천 2009-05-27 3467
1
직장인의 기도 [16] 해피동천 2009-04-13 3403
[처음] ◁ < [1] > ▷ [끝]
작성자   제목   내용  
 
 

 ※개인정보처리방침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include/footer.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opt/php/lib/php')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