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include/header_bbs.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include/header_bbs.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opt/php/lib/php')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header.php on line 3
:+: 동천주간단기보호센터 :+: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사진영상자료실
 고충상담실
 
 
 

작성자 해피동천
작성일 2010-06-30 15:15:15
분류
제목 과일이 보약이 되는 12가지 방법
내용 ★ 과일이 '보약'되는 12가지 방법 ★

남들과 똑같은 과일을 먹지만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 효과는 천차만별이다.
몸에 좋은 과일, 혹시 영양소가 몰려 있는 껍질은 다 깎아 버리고 과육만 열심히
먹는 것은 아닌지?
과일 종류에 따라 영양소를 보다 많이 섭취하는 방법이 다르다.
과일을 좀 더 건강하고 똑똑하게 즐기는 12가지 아이디어를 소개한다.

1. 장이 약한 사람이 아침에 먹는다

    장이 약하다면 가능하면 저녁보다 아침에 먹는다.  저녁에 먹는다고 몸에 특별히 나쁜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과일에는 구연산 같은 유기산이 많이 들어 있어 장 점막을 자극할 수도 있으므로 조심한다.

2. 여름 전염병에는 매실이 좋다
    매실을 먹으면 소화가 잘 된다.  매실의 신맛이 소화기관에 영향을 미쳐 위장, 십이지장 등에서 소화액을 내보내기 때문이다.  요즘 같이 약이 일반화되지 않은 과거에는 전염병이 유행할 때 매실농축액을 먹었다.

매실농축액을 먹으면 장내가 일시적으로 산성화돼 유해균이 살아남지 못한다.
매실의 살균효과 때문이다.  각종 전염병이 들끊는 여름철, 매실은 훌륭한 자연치료제가 될 수 있다.
    매실은 신맛이 강하므로 위산과다증이 있는 사람은 삼간다.  침샘에 결석이 있는 사람이 매실을 먹으면 침샘을 자극해 통증을 유발할 수 있으니 주의한다.

3. 당뇨환자는 포도를 주의한다

    피로할 때 포도를 먹으면 금방 기운이 난다.  포도의 단맛을 내는 포도당과 과당 덕분이다.
    포도는 당지수가 50으로 높은 편에 속하기 때문에 당뇨병 환자나 비만인 사람은 주의한다.
    일반 사람도 포도를 지나치게 많이 먹으면 혈당이 급격히 상승하고 장 활동이 활발해져 설사를 할 수 있으므로 조심한다.

4. 장이 안 좋으면 참외를 멀리한다

여름에 자주 찾게 되는 참외는 암 세포가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
참외에 함유된 '쿠쿨비타신' 성분 덕분이다.  그러나 몸에 좋다고 무턱대고 참외를 먹어서는 안된다.
  과민성 대장중후군이 있는 사람은 참외를 피해야 한다.  찬 과일에 속하는 참외는 장을 자극해서 설사를 유발할 수 있다.

5. 혈압을 떨어뜨리는 데는 수박이 좋다

혈압이 높은 사람은 수박, 참외, 토마토를 먹으면 좋다.  수박이나 참외, 토마토에 많이 들어 있는 칼륨이 혈압을 떨어뜨리는데 도움이 된다.

    그러나 신장에 문제가 있는 사람이라면 조심한다.  신장의 기능이 좋지 않으면 칼륨 배설 능력에 장애가 생긴다.  이럴 때 칼륨을 지나치게 섭취하면 오히려 무리가 간다.

6. 날로 먹는게 가장 좋다

    과일을 섭취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깨끗이 씻어 껍질째 먹는 것이 좋다.  과일을 갈아서 먹으면 비타민 같은  영양소가 파괴될 가능성이 높아진다.
    키위의 본고장인 뉴질랜드에는 키위를 껍질째 섭취하는 키위 마니아가 있을 정도라고 한다.
    과일을 갈아서 먹을 때의 장점도 있다.  체내 흡수율이 높아져 소화가 잘 된다는 점이다.
    단, 당뇨병 환자나 비만인 사람이 과일을 갈아서 먹으면 혈당이 빨리 올라갈 수 있으므로 조심한다.

7. 포도는 갈아서 먹는다

    포도는 껍질까지 먹거나 껍질째 갈아서 먹는 것이 좋다.  포도에 들어 있는 항독성 물질인 '레스베라트롤'을  섭취하기 위함이다.  레스테바트롤은 정상 세포가 암세포로 발전하는 것을 차단하고 이미 암세포로 변한 세포의 증식을 억제하는 성분으로, 포도껍질의 자주색 색소에 많이 들어 있다.
  시판 중인 포도주스와 와인 등을 섭취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8. 토마토는 익혀서 먹는다

    토마토의 붉은색을 내는 리코펜은 암 유발 물질이 생성되기 전에 몸 밖으로 배출시키고, 노화를 앞당기는 체 내 활성 산소를 억제한다.  리코펜은 생으로 먹는 것보다 익혀 먹을 때 함량이 늘어나고, 기름에 조리할 때 우리 몸에 더 잘 흡수된다.  따라서 익혀 먹는 것이 좋다.  단, 비타민 c가 파괴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살짝 익힌
다.  토마토는 산이 많이 함유돼 있으므로 위산과다증이 있는 사람은 공복에 먹지 않도록 챙긴다.

9. 다이어트 중이라면 식전에 먹는다

    과일에 많이 들어 있는 비타민 C는 철분이나 칼슘을 흡수시켜 주는 역할을 한다.  이런 목적으로 과일을 섭취하고자 한다면 식사를 마치고 먹는다.
    그러나 다이어트 중이거나 비만인 사람은 이야기가 달라진다.  식사하기 전에 먹어야 포만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10. 조려서 잼처럼 먹는다

    생과일을 먹지 못하거나 싫어하는 사람은 과일을 조려 잼처럼 먹는 방법이 있다.  식물 효소는 섭씨 48도 이상이 되면 파괴되므로 가열하면 좋지 않다.
    그러나 열에 강한 과당이나 당질, 폴리페놀 등은 가열해서 만든 잼에도 약간은 남아 있다.
    과일을 조릴 때는 설탕은 안 넣고 과일만 넣고 조려야 건강에 나쁘지 않다.  이때 레몬을 살짝 넣어도 좋다.
과일 조린 것은 차로 만들어 마시거나 잼 대신 먹을 수 있다.
생선 조림 같은 요리를 할 때 설탕 대신 넣어도 된다.

11. 후숙 과일로도 즐긴다

과일 중에는 후숙과일도 있다. 후숙과일이란 수확한 과일이 먹기에 가장 알맞은 상태로 변하는 것을 말한다.
키위가 대표적인 후숙과일이다.  키위의 신맛을 좋아하면 약간 단단한 것을 고르고, 달콤함을 즐기려면 말랑 말랑한 것을 고른다.  바나나와 망고도 후숙시켜 먹을 수 있다.
키위, 바나나, 망고를 후숙시킬 때는 냉장고에 넣지 말고 신문지에 싸서 실온에 둔다.

12. 올바른 세척법은 바로 이것!

    대개 과일에 묻어 있는 농약은 우리 몸에 해로울 정도는 아니다.
일부에서는 식초와 베이킹파우더, 천연세재를 이용해 과일을 씻지만, 잔류 농약 검사 결과 물로 씻은 것과 효과가 같았다.  깨끗한 물에 3~5분 정도 담갔다가 흐르는 물에 씻어 먹으면 된다.
포도처럼 송이가 빽빽한 것은 줄기를 잘라 씻어야 내부까지 물이 들어간다.

TIP. 여름에 과일을 먹으면 좋은 이유

가만히 있어도 땀이 줄줄 나는 한 여름에는 수분을 충분히 보충해 줘야 한다.

이때 과일은 아주 유용하다.  우리 몸에 수분을 보충하고 열을 내리며 갈증을 멎게 한다.

과일에 들어 있는 비타민 C와 각종 미네랄, 효소 등은 우리 몸의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해 몸속 독소를 배출시킨다.

피로 해소에 특히 좋은 과일에는 해독작용을 하는 수박과 포도 등이 있다

분류 :    Total : 70 (1/1)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동천휴 직원채용 baek80 2018-12-05 3163
69
칫솔의 몰바른 관리법 reshome 2014-05-28 4872
68
잘놀고 잘살기위한 5가지 전략 reshome 2014-04-22 4874
67
방울토마토의 효능 reshome 2014-03-28 4830
66
환경호르몬으로 부터 가족을 지키는 50가지 방법 reshome 2014-01-22 5080
65
[현대 동의보감] 겨울철 몸에 좋은 음식 송원철 2014-01-21 4490
64
100세이상 건강하게 살 수 있는 생활습관 6가지 reshome 2013-10-02 3900
63
가을철 건강관리법 김진영 2013-08-30 3920
62
숲·웃음·명상…부교감 신경 자극해 NK세포 힘 키운다 reshome 2013-06-10 3952
61
오토캠핑을 위한 캠핑장 reshome 2013-05-15 4355
60
아이와 가볼만한 나들이 장소 reshome 2013-04-30 4407
59
환절기 건강관리법 김진영 2013-04-02 4409
58
노년되기전 운동하라-치매예방에 큰 효과 해피동천 2013-03-21 3829
57
폭설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7] 김진영 2012-12-05 4291
56
날씨가 추워질 때 건강을 지키는 세가지 방법! [24] 김진영 2012-11-14 3953
55
환절기 건강관리방법 [101] 김진영 2012-10-09 4165
54
태풍 국민행동요령 [131] 관리자 2012-08-28 4327
53
패닉의 이해 [637] 오정아 2011-04-05 6268
52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5탄 [759] 오정아 2010-12-09 7478
51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4탄 [63] 오정아 2010-11-09 4664
50
장애인과 함께 하는 에티켓100가지--3탄 [79] 오정아 2010-09-08 4494
49
장애인복지관협회 온(溫)누리 사업 실시 [63] 해피동천 2010-09-02 4477
48
장애인과 함께하는 에티켓 100가지 -- 2탄 [62] 김남미 2010-08-23 4240
47
발달장애인의 가정 지도법 [61] 오정아 2010-08-18 4253
46
장애인과 함께하는 에티켓 100가지--1탄 [63] 김남미 2010-08-17 4356
45
복지부, 장애인연금 공식 홈페이지 오픈 [111] 해피동천 2010-07-30 4608
->
과일이 보약이 되는 12가지 방법 [63] 해피동천 2010-06-30 4434
43
식중독 예방 8가지 생활수칙 [82] 해피동천 2010-05-28 4438
42
고령사회를 지혜롭게 사는 10계명 해피동천 2010-05-11 4448
41
행복한 사랑 [17] 임상묵 2010-03-26 4216
40
행복을 전하는 글 [16] 임상묵 2010-03-26 4118
39
촉촉한 봄비로 마중나온 3월 [16] 임상묵 2010-03-26 4034
38
중년의 의미 [32] 임상묵 2010-03-26 4094
37
좋아서 좋은 사람 [106] 임상묵 2010-03-26 4187
36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 [32] 임상묵 2010-03-26 3833
35
성공한 사람보다 소중한 사람이 되게 하소서 [62] 임상묵 2010-03-26 3869
34
삶이란 선택의 연속입니다. [16] 임상묵 2010-03-26 3918
33
내 가슴이 허락한 단 한 사람 [16] 임상묵 2010-03-26 3863
32
법정스님 무소유 [17] 임상묵 2010-03-08 4154
31
차라리 숨이 막혀 죽도록 사랑하자 [22] 임상묵 2010-02-23 4361
30
어제도 오늘처럼 [15] 임상묵 2010-02-23 4227
29
머뭇거리기에는 인생이 너무나 짧습니다. [16] 임상묵 2010-02-23 4282
28
따스한 약속 [16] 임상묵 2010-02-23 3865
27
그대가 있어 난 행복합니다. [16] 임상묵 2010-02-23 3813
26
중증장애인시설 하늘채 입주 모집 [16] 해피동천 2010-02-11 4529
25
할머니의 차한잔.. [17] 김남미 2010-02-03 4160
24
새날의 태양 [16] 임상묵 2010-01-03 3887
23
한해를 보내면서 올리는 기도 [16] 임상묵 2010-01-03 3969
22
하나 된 사랑, 하나 된 인연 [105] 임상묵 2010-01-03 4058
21
그대 마음이 내 마음이니까요 [16] 임상묵 2010-01-03 3808
20
사는게 너무 힘들어 두손들고 싶을때 [106] 임상묵 2009-11-15 4381
19
잘살았다. 가슴이 시키는대로 [71] 임상묵 2009-11-15 2735
18
비누 없이 물로만 손 씻으면 '손 세균 더 많아지기만' [16] 1짱 2009-11-12 2972
17
CJ제일제당, 호떡믹스 자진 회수 [62] 해피동천 2009-11-04 3121
16
9월을 바라보며 임상묵 2009-09-26 7493
15
마음이 행복해지는글 [44] 임상묵 2009-09-09 3161
14
신종플루 홍보포스터입니다. [84] 임상묵 2009-08-28 3200
13
신종플루 잡지광고입니다. [16] 임상묵 2009-08-28 2824
12
신종플루 리플렛입니다. [16] 임상묵 2009-08-28 3057
11
신종인플루엔자 예방수칙입니다. [32] 임상묵 2009-08-28 2836
10
서울시,전국 최초로‘장애인 생활시설 입소에서 사회정착까지’.. [16] 해피동천 2009-08-18 2872
9
장마철 건강관리 해피동천 2009-07-14 3069
8
사랑에 빠졌을 때만큼 [16] 임상묵 2009-07-09 3204
7
비가 내리지 않는 하늘은 없다 [16] 임상묵 2009-07-09 2722
6
우리가 눈물을 흘리는 이유 [16] 임상묵 2009-07-09 3001
5
북두칠성 [42] 임상묵 2009-07-09 2660
4
행복할수 있을때 [1] 임상묵 2009-06-02 3080
3
당신의 마음바구니에는 [16] 임상묵 2009-06-02 3061
2
직장생활 잘하는 20가지 방법 [23] 해피동천 2009-05-27 3256
1
직장인의 기도 [16] 해피동천 2009-04-13 3136
[처음] ◁ < [1] > ▷ [끝]
작성자   제목   내용  
 
 

 ※개인정보처리방침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include/foot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include/footer.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opt/php/lib/php') in /home/webservice/happydc/www/weel_board/_footer.php on line 8